먹고 사는 일

Posted by on Dec 7, 2015 in 단상, 일상 | No Comments

어제 한 친구는 “하고 싶은 일을 계속 하기 위해 돈을 벌어야 한다. 반드시 하고 싶지 않은 일일지라도 나쁜 일만 아니라면 돈을 벌어서 하고 싶은 일을 계속 하는 게 맞는 것 같다”라는 취지의 말을 해주었다. 수년 간 나의 대책없는 아집에 대해 생각하다가 시간강사들이 새민련 당사 점거농성을 시작했다는 소식을 읽었다. 아프고 미안하고 엉거주춤하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