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습지 않은 일을 하는 우스운 사람되기

Posted by on Jun 16, 2016 in 강의노트, 단상 | No Comments

“너 자신에 대해서 너무 심각하게 생각하지 마라. 하지만 네가 하는 일에는 늘 진지하게 임하라.”

정확히 어떤 책에서 봤는지 기억이 안나는데 (그래서 정확한 워딩이 아닌데), 요 며칠 계속 마음에 떠도는 구절입니다. 거꾸로 살고 있는 거 아닌가 하는 생각 때문인 것 같아요. 그래서 오늘의 만트라는 ‘우습지 않은 일을 하는 우스운 사람’입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