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글

꺼이꺼이 터져나오는울분을
의지로 틀어막아 생긴 사리
마음을 버려 조각해 낸 얼굴.

읽을수록 세월의 주름이 잡힌다.

#지극히주관적인어휘집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