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 (a)”, “have”, 그리고 범주체계

1. 인간은 세계를 다양한 범주(category)로 구획한다. 인간발달의 가장 중요한 축으로 범주화 능력의 확장을 꼽을 수 있다. 언어는 인간의 범주체계를 드러내는 가장 강력한 도구다.

2. 범주들은 일련의 체계를 이룬다. 해당 체계를 구별하는 방식에는 여러가지가 있으나 가장 대표적인 것이 “일종의 ~이다”의 의미를 지닌 ‘kind of-relations’와 “~의 부분이다”라는 뜻을 지닌 “part of-relations”이다.

3. 모두 알다시피 be와 have에는 다양한 뜻이 있다. 이들 중 대표적인 것으로는 위에서 언급한 범주의 관계를 나타내는 용법을 들 수 있다. 범주 분류표(taxonomies) 상의 다양한 개체들이 갖는 관계를 표현하는 것이다.

4. 우선 be 동사는 부정관사 a(n)과 결합하여 ‘kind of-relations’를 표현한다. 예를 들면 “A train is a means of transport.”라고 말함으로써 기차가 교통수단의 한 종류임을 뜻할 수 있다.

5. 이에 비해 have는 ‘part of-relations’를 표현하는 대표적인 동사다. 예를 들어 “A car has four wheels.”라고 말함으로써 네 개의 바퀴가 차에 일부라는 것을 표현할 수 있다.

6. 이처럼 영어에서 have와 be는 범주의 체계를 표현하는 데 있어서 주요한 역할을 하는 동사라고 할 수 있다.

7. 재미있는 것은 범주의 위계(hierarchy) 상에서 기본적인 것들이 있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서 “뭘 타고 왔느냐?”고 할 때 “차 타고 왔지.” “버스타고 왔지.” “오토바이 타고 왔지.” “비행기 타고 왔지.”등으로 답하는 경우가 많다. 물론 상황이나 화자의 성향에 따라서 “4륜구동 세단을 타고 왔지.”라든가, “배기량 300CC의 할리 데이비슨을 타고 왔지”라고 말할 수도 있으나 이것은 질문하는 사람이 원하는 정보가 아닐 가능성이 크다.)

8. 여기에서 ‘차’, ‘버스’, ‘오토바이’, ‘비행기’등을 보통 ‘기본 범주(basic-level categories)’라고 부른다. 기본 범주에 해당하는 어휘는 보통 (1) 자주 쓰이고, (2) 간결하게 표현되며, (3) 다양한 이미지를 불러일으키고, (4) 이른 시기에 습득된다.

9. 정리하면, 언어는 개념의 체계를 부호화(encode)하며, 여기에서 가장 중요한 관계로 ‘종류’와 ‘부분’을 들 수 있다. 영어에서 전자를 표현하는 대표적인 방식으로는 ‘be a’ 구문의 사용, 후자를 표현하는 대표적인 방식으로는 ‘have’ 구문을 들 수 있다. 개념체계 중 가장 기본적인 레벨에 해당하는 용어를 기본범주 어휘라고 한다.

이상은 Günter Radden & René Dirven. 2007.<Cognitive English Grammar>. John Benjamins Publishing Company. Chapter 1. Categories in thought and language의 내용을 재구성한 것입니다.

#인지언어학이야기 #be #have #기본범주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