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휘의 발달

Posted by on Sep 30, 2014 in 강의노트, 말에 관하여, 영어 | No Comments

어휘의 발달을 생각할 때 가장 흔히 떠올리는 것은 ‘아는 단어의 수가 많아지는 것’이다. 시험 준비를 위해 어휘집을 사서 외우는 경우를 생각하면 이해가 쉽겠다. 어휘의 양적인 팽창이 어휘의 발달에서 뼈대를 이룬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지만, 상위 학습자로 가면 갈수록 단순한 어휘량의 증가는 그다지 큰 의미를 가지지 못한다.

단계가 올라갈 수록 중요해지는 것은 한 가지 어휘에 담긴 다양한 의미의 이해, 기본 어휘의 메타포적 사용, 연어(collocation) 등 개별단어를 넘어선 단어들의 연결 패턴 습득, 단어가 특정 문화에서 갖는 함축적 의미 파악 등이다. 이들을 대략적으로 어휘의 깊이(depth)라고 할 수 있겠다.

어휘를 깊이 알게 되면서 단어들 간의 관계(relations/associations) 이해에 있어서 새로운 양상이 나타난다. 예를 들어 다음을 보자.

1. 팔, 다리, 머리

2. 집, 회사, 학교, 동아리

어린 아이들이라면 1번의 단어들과 2번의 단어들을 서로 다른 범주에 속한 것으로 파악할 것이다. 하지만 어휘지식이 발달하면서 다음과 같은 새로운 범주가 형성된다.

3. 집, 회사, 학교, 동아리 = 조직

4. 팔, 다리, 머리 = 신체

여기에서 더 나아가 비유적인 표현을 익히게 된다. 따라서 1과 2 사이에 새로운 연결고리가 형성된다.

5. 회사의 머리, 동아리의 팔다리

 

물론 이는 어휘발달의 양상을 보여주기 위해 단순화시켜 만든 예다. 중요한 것은 어휘수의 증가 못지 않게 어휘의 깊이에 대한 지식, 어휘들간의 관계 설정 등이 중요하다는 사실이다. 무작정 어휘를 늘린다고 언어실력이 단기간에 향상되지 않는 이유를 여러 가지로 설명할 수 있겠지만 어휘발달의 다면적 양상에서 한 가지 원인을 찾을 수 있겠다.

Leave a Reply